전체메뉴

JTP 보도자료

용암해수센터 입주 GSL바이오 장영실 과학문화상 대상
작성자 : 홍보담당자 (jtpissue@jejutp.or.kr) 등록일 : 2021-05-04  조회수 : 137  
파일첨부 :
20210504 제주용암해수센터 입주 GSL바이오 장영실상 수상.hwp

제주용암해수센터 입주 GSL바이오 장영실 과학문화상 대상
GSL바이오 이천호 대표와 김영미 연구소장, 환경공학분야 대상 수상
오폐수 악취 제거 및 저감기술로 수자원 오염방지와 환경개선 기여 평가

◌ 제주테크노파크 용암해수센터 입주기업인 ㈜GSL바이오가 장영실 국제과학문화상을 수상했다.

◌ 제주테크노파크는 이천호 GSL바이오 대표와 김영미 연구소장이 지난 30일 과학선현 장영실 선생 기념사업회와 장영실 국제문화상 조직위원회가 수여하는 제23회 장영실 국제과학문화상 환경공학 분야 대상을 수상했다고 4일 밝혔다.

◌ 장영실국제과학문화상은 조선의 과학자이자 발명가인 장영실의 과학 정신과 발명기술의 맥을 계승하기 위해 매년 혁신적인 성과를 거둔 사람이나 기업에 주어지는 상이다.

◌ 제주테크노파크 용암해수센터에 입주한 GSL바이오는 친환경적인 복합유산균을 독자 개발하고 친환경 신미생물 공법을 도입하여 스마트 농업생산기술을 발전시켜 2017년 100만 달러 수출탑을 달성하는 등 혁신성장을 거듭하는 친환경 바이오기업이다.

◌ 이 대표와 김 연구소장이 주도하여 개발한 환경바이오시스템은 오·폐수 악취 제거와 저감기술로, 수자원 오염방지는 물론 수질환경 개선에 기여할 것으로 평가받았다. 특히, 이 기술은 100% 발효 미생물을 활용하여 일상생활이나 농·수산업, 각종 공업 등 산업활동에서 발생하는 오·폐수와 하수처리장의 악취를 환경친화적으로 제거하는 데 효과적이라는 기대를 받고 있다.

◌ 김 연구소장은 “효소를 이용해 생활에 유용한 미생물을 배양하여 국내 최초로 산업화에 성공했는데, 앞으로 청정 제주의 장점을 살릴 수 있는 산업화와 국민건강 증진을 위해 힘써 나가겠다”고 말했다.

◌ 제주테크노파크 용암해수센터는 입주기업과 용암해수 활용 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여 용암해수 산업을 제주의 신성장동력으로 자리매김하는 데 더욱 주력해나갈 계획이다.



 

이전글 데이터 활용 맞춤형 마케팅 도와드립니다
다음글 국비확보, 정부 중점투자 연결고리로 지역특화에 답